• Home
  • 뉴스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인문의 향기가 넘실대는 김해, 김해문화재단이 함께 합니다.

김해문화재단 김해서부문화센터, '김해 영아티스트 콘서트 시즌3' 개최

1
STILL CUT 작은이미지에 마우스를 올리시면 확대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 0

(재)김해문화재단 김해서부문화센터
김해 영아티스트(Young Artist) 콘서트 시즌3 개최

김해 출신의 젊은 아티스트들이 펼치는 공연을 만나다
전석 무료, 8() 14시부터 선착순 전화 예매 가능
 
김해 출신 젊은 아티스트들의 공연이 펼쳐진다. (재)김해문화재단 김해서부문화센터는 오는 7월 24일(토) 17시 <김해 영아티스트(Young Artist) 콘서트 시즌3>를 연다.
 
<김해 영아티스트(Young Artist) 콘서트>는 김해 출신의 젊은 예술인을 발굴 및 육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지역의 젊은 예술인들에게 발전의 장을 마련하고 시민들에게는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됐다. 지난 2019년 ‘성악가 편’으로 시작, 2020년 ‘피아니스트 편’에 이어 올해 ‘뮤즈 편’으로 세 번째 공연이다.
 
이번 콘서트 출연자는 총 4명으로 모두 여성 아티스트다. 바이올리니스트 배유경은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하였으며 한얼 콩쿠르 전체대상, 경상남도 교육감상, 김해시장상을 수상했다. 첼리스트 정다인은 이화여자대학교 2학년에 재학 중으로 부산예술중학교 콩쿠르 1위, 한국음악협회 콩쿠르 1위, 서경대 콩쿠르 1위 등 다양한 대회에서 수상했다. 소프라노 강신은 이화여자대학교 성악과를 졸업하고 알베르티 발렌티니 마스터 클래스를 수료, 가야오페라단 2020 오페라 <춘향전>에서 주역인 춘향을 맡았다. 마지막으로 피아니스트 임지현은 서울대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며 부산음악연구소 콩쿠르 1위, 개천예술제 전체 1위, 부산음악협회 1위 등의 수상경력이 있다.
 
김해서부문화센터 관계자는 “올해도 뛰어난 실력을 가진 김해 출신 젊은 아티스트들을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공연을 통해 아티스트와 시민 모두에게 지역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서부문화센터는 정기 방역, 발열 체크, 좌석 띄어 앉기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있다. 티켓은 전석무료이며 8일(목) 14시부터 전화(055-344-1800)를 통해 선착순 예매 가능하다. 기타 사항은 홈페이지(www.wgcc.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목록